월간 보관물: 2011년 10월월

기메문화 날다

기메문화 날다 2011년 10월 18일 (화) 김관후            ‘기메’란 굿이 벌어지는 곳에 설치되는 다양한 종이조각이다. 굿을 집전하는 심방이 가위로 오려 만든다. 심방의 가위질을 거친 종이는 곧 ‘신체(神體)’가 된다. 그리고는 심방이 춤을 추고, 기메가 울림에 조응한다. 심방이 … 계속 읽기

카테고리: 글 전체보기 | 댓글 남기기

‘나는 시인이다’

‘나는 시인이다’   김 관 후   “정부가 곧 국가라는 전제적 사고방식은 민주주의에 역행하는 것이며 반정부는 반국가가 아니다. 민주국가의 국민은 국가를 위하여 정부에 수시로 요망사항을 제시하며 정부의 실정 (失政)을 비판하여 시정을 촉구하고 나아가서는 정부의 퇴진까지 주장할 수 있다는 데에 민주체제의 … 계속 읽기

카테고리: 글 전체보기 | 댓글 남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