월간 보관물: 2012년 6월월

낡은 진보에서 벗어나자

낡은 진보에서 벗어나자 김 관 후 1960년 4․19 직후 민주화의 열기 속에서 진보정당은 꿈틀거렸다. 한국사회당 국회의원 후보 김성숙(金成淑)은 남제주군에서 당선되어 ‘제주도 양민학살 보고서’를 국회에 제출하여, 4․3피해자 조사와 위령탑 건립을 제안하였으나 꿈을 이루지 못하였다. 역사에는 늘 새로운 것과 낡은 것의 충돌이 … 계속 읽기

카테고리: 글 전체보기 | 댓글 남기기

‘김수영’을 위하여

“’김일성만세’/ 한국의 언론자유의 출발은 이것을/ 인정하는 데 있는데/ 이것만 인정하면 되는데/ 이것을 인정하지 않는 것이 한국/ 언론의 자유라고 조지훈이란/ 시인이 우겨대니/ 나는 잠이 올 수밖에/ ‘김일성만세’/ 한국의 언론자유의 출발은 이것을/ 인정하는 데 있는데/ 이것만 인정하면 되는데/ 이것을 인정하지 않는 것이 … 계속 읽기

카테고리: 글 전체보기 | 댓글 남기기